2019/04/29 - 해당되는 글 2건

 오늘은 버리는 것이 아니고 나누는 것이다.

첫번째는 와인. 우리 부부는 술을 잘 못해서 와인이 생겨도 둘이서 한병을 잘 마시지 못한다.

500짜리 맥주 한잔도 나 1/3 남편 2/3 정도로 나누면 아주 기분좋게 마시는 수준이라 와인을 가지고 있어봤자 별 소용이 없다.

그나마 모스카토라면 어떻게 다 먹을 수 있겠는데... 이건 그것도 아니니...

그렇다고 와인들어가는 요리를 매번 할 수도 없고... 해서 회사 분에게 나눔.

이건 팀원에게 나눔.

사실 홈쇼핑에서 잔뜩 샀는데 6월까지 열심히 써도 다 못 쓸 것 같고 6월 이후엔 언제 쓸 수 있을지 모르므로 가지고있으면 예쁜 짐 밖에 될 수 없는지라 궁금해하는 팀원에게 선물로 주었다.

아주 자세한 설명과 함께...

나와는 달리 손톱이 큰 친구라 나보다 더 예쁘게 쓸 수 있을듯! ^^

그리고 만년필인데 매 해 몰스킨 다이어리를 구매하면 따라오는 녀석이다.

블루 색상은 잘 쓰고 있는데 빨간색은 잘 쓰지도 않아서 궁금해하는 팀원에게 선물로 주었다.

그러고나서 집에 와 보니 빨간색이 하나 더있네??? 으잉??? 이럴 줄 알았으면 새거 주는건데... 라고 했더니 새거는 부담스러우니 조금이라도 쓰던게 더 좋다고 고맙게도 그렇게 말해준다.

나에게는 필요없는 것이 누군가에게는 쓸모있는 것이 된 다는것은 참 기쁜 일이다.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루 3개 버리기 +81  (0) 2019.05.01
하루 3개 버리기 +80  (0) 2019.04.30
하루 3개 버리기 +79  (0) 2019.04.29
-1 +1 소금병  (0) 2019.04.29
하루 3개 버리기 +78  (0) 2019.04.26
하루 3개 버리기 +75  (0) 2019.04.25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  2019.04.29 14:00




다이소에 간 김에 소금병 하나를 샀다.

오른쪽이 다이소에서 산 소금병이다.

왼쪽 소금통은 결혼하면서 톡톡 뿌리는 용도의 통이 필요해서 후추와 소금 두개 세트로 구매한 것인데...

병에는 문제가 없었지만 상단 부분이 금속이면 소금과 반응하여 녹이 슨다는 것을 몰랐다...

그래서 ... 후추병은 잘 쓰고 있는데 소금병은 쓰기가 영~ 곤란해졌다.

해서 교체가 필요한 상황.

이번엔 유리+플라스틱 조합으로 선택했다. 넌 나랑 오래가자~ 내가 관리 열심히 할께.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루 3개 버리기 +80  (0) 2019.04.30
하루 3개 버리기 +79  (0) 2019.04.29
-1 +1 소금병  (0) 2019.04.29
하루 3개 버리기 +78  (0) 2019.04.26
하루 3개 버리기 +75  (0) 2019.04.25
하루 3개 버리기 +77  (0) 2019.04.24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  2019.04.29 13:02



토끼동자'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