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1 - 해당되는 글 1건

오늘은 집에 쌓여있는 쇼핑백을 정리해 보기로 했다.

물건을 사고 받은 것도 있고 물건을 받으면서 함께 받은 것도 있고...

전부 종이쇼핑백이다. 나도 물건을 넣어서 주기도 하지만 주는 것 보다 생기는게 더 많은 것이 쇼핑백인것 같다.

일단 신발장에 쌓여있던 쇼핑백을 모두 꺼내보았다.

 

그리고서 상태에 따라 버릴 것들을 분류.

남은 것들은 크기에 따라 분류.

 

그랬더니 이런 모양새가 되었다.

뒤쪽에 두개의 쇼핑백에 담긴 것들은 상태가 좋은 것들로 크기에 따라 일단 담아 두고 필요할 때에 꺼내어 쓸 예정이다.

앞에 있는 상태가 안좋거나 필요가 없을 것으로 판단되어 종이가 아닌 끝은 모두 빼내어 버리고 종이만 따로 분류해 놓았다.

다음번 분리수거 때 갖다 버려야지.

신발장 한 켠이 조금은 가벼워졌다. ^^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루 3개 버리기 +107  (0) 2019.06.13
하루 3개 버리기 +106  (0) 2019.06.12
하루 3개 버리기 +105  (0) 2019.06.11
-1 +1 지갑  (0) 2019.06.10
하루 3개 버리기 +104  (0) 2019.06.07
하루 3개 버리기 +103  (0) 2019.06.06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  2019.06.11 14:00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토끼동자'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