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신해천탕 - 해당되는 글 2건

빡센 업무 강도는 주말까지 사람을 지치게 한다.

다 귀찮아져서 저녁은 외식으로~

간만에 간 이순신 해천탕.

흠... 양이 줄었어... 확실히 줄었어... 여전히 맛있긴 하지만 양이 줄은 것은 확실하다. 아쉽...

어떤날은 닭 비린내가 나기도 하는데 오늘은 잡내도 안나고 괜찮았다. 하지만 양이 아쉽...

연말이라 모임예약이 좀 되어 있는 듯 하다.

저녁을 아주 일찍 먹으러 갔기에 출출해져서 미드를 보며 골뱅이 소면을 야식으로먹었다.

마이쪙~

 

넷플릭스에서 인기 있다는 Stranger Things ( 기묘한이야기 ) 를 보았는데 오오오~ 재미져~

내용 전혀 모르고 봤는데 재밌었다.

80년대 초반 이야기이다보니 그 옛날 고스트바스터즈나 오래된 차들 그리고 배바지 ㅋㅋㅋ

촌스러운 머리, 촌스러운 패션, 벽에 붙어있는 전화기, 오락기 등등... 아이들도 귀엽고..

시작과 함께 위노나라이더 이름이 나오는데 누군지 못알아봤다능...

왕년엔 정말 제대로 한미모 하셨는데... ㅎㅎㅎ

이러저러한 사건들로 어느샌가 잊혀지고 잘 안보였는데 그래도 잘 지내고 있나보다 싶다.

 

 

 

'일상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12.13 물날  (0) 2017.12.18
2017.12.10 해날  (0) 2017.12.18
2017.12.09 흙날  (0) 2017.12.18
2017.12.06 물날  (0) 2017.12.13
2017.12.02 흙날  (0) 2017.12.04
2017.11.30 나무날  (0) 2017.12.04
      일상여행  |  2017.12.18 12:56




아침일찍 건대병원에 큰엄마 문병을 다녀왔다. 그래도 조금씩 걸어다니신다.

비가 온다더니 비는 안오고 습도만 어마어마하게 높아서 불쾌지수가 장난이 아니다.

조금만 움직여도 땀이 장난 아니고...

문병 가는 길에 방울토마토 사러 롯데백화점 들어갈랬더니 10시 30분에 오픈이라고 제지당했다.

다행히 검색해보니 이마트가 있어 거기서 사서 큰엄마를 뵙고 집으로...

가기 전에 곤트란쉐리에 건대점 에 들러서 크로와상이랑 퀸아망이랑 깡빠뉴 하나를 사서 집으로.

 

오늘 중복이라 남편이랑 이순신해천탕으로~

양천향교역에서 내렸는데 역 앞 냉면집은 주차장이 꽉 찼는데 차가 계속 줄서서 들어가더군.

오늘은 중복이니까 좀 좋은거 먹어볼까 하고 커플해천탕을 시켰다.

문어랑 키조개랑 전복도 좀 큰게 들어가고... 맛있게 배부르게 잘 먹었다.

그래도 해천칼국수가 가격대비 좋은거같애. ㅎㅎ

집에 가다가 노브랜드마트가 따로 있길래 거기도 들러보고.

들렀더니 어느새 이것저것 군것질거리를 사왔다.

이래서 그냥 막 들어가면 안된다니까... ㅋㅋㅋ

당분간 군것질 거리는 안 사는 걸로!

 

'일상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08.01 불날  (0) 2017.08.02
2017.07.25 불날  (0) 2017.07.27
2017.07.22 흙날  (0) 2017.07.23
2017.07.21 쇠날  (0) 2017.07.23
2017.07.19 물날  (0) 2017.07.20
2017.07.16 해날  (0) 2017.07.17
      일상여행  |  2017.07.23 20:40



토끼동자'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