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달만에 병원 가는날.

지난번 나온 결과는 나쁘지 않게 나와서 걱정없는데 스트레스가 좀 있었던데다 처음으로 3달만에 가는 병원이라 조금 긴장이 되었다.

채혈실에 보니 여전히 젊은 분들...

오늘도 좀 아플까 싶었는데 청일점 남자분이 아주 초보는 아닌지 지난번보다 덜 아프게 뽑아주셨다.

근데 피는 철철....

여튼 검사도 잘 하고 결과도 봤는데 딱히 문제있는 부분은 없었다.

근데... 요산 수치가 계속 증가해서... 통풍이... 올 올 수도 있다고... -ㅁ-

 

날이 꽤나 덥다.

합정 리틀파파포를 갈까 하다가 너무 더워서 자루붓카게 먹으러 역시나 교다이야에.

너무 자연스럽잖아... ㅎㅎㅎ

오늘은 내가 2번째 손님이네.

이미 남자손님 한 분이 앉아계셨다. 11시였는데...

요즘 소화기관 컨디션이 좋은 편이 아니라 정식 말고 단품으로 주문했다.

 

튀김가루 1스푼, 파랑 무랑 다 넣고 쉐킷쉐킷.

와... 근데 오늘 자루붓카게 왜이렇게 맛있어?

정말이지 마지막 한 가닥까지 너무 맛있게 먹어서 한그릇 더 먹을 수도 있겠다 싶은 맛.

미친듯이 맛있었다.

 

남는 시간은 쿠폰도 있고 해서 무료 커피 먹으며 시간을 보낼 생각에 스타벅스로 향했다.

하... 근데 그것은 나의 착각.

BOGO 쿠폰이라 1+1 만 된다는것.... 이런...

어차피 들어온거... 그냥 돈내고 커피한잔.

커피 마시면서 폰도 하고 일기도 쓰고... 은근 시간 잘간다.

 

출근 시간이 다되어 버스타러 가는데 길 물어보는 외국인에게 친절히 길을 알려주는 착한일을 했다.

그랬더니 상으로 바로 오는 버스를 타고 출근할 수 있었다. 히힛

착하게 살자.

 

'일상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8.06.03 해날  (0) 2018.06.13
2018.05.24 나무날  (0) 2018.05.28
2018.05.15 불날  (0) 2018.05.16
2018.05.13 해날  (0) 2018.05.16
2017.04.17 불날  (0) 2018.05.01
2018.04.11 물날  (0) 2018.04.25
      일상여행  |  2018.05.16 22:14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토끼동자'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