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헤어제품 3개.

아주 오래되어 큐빅도 여기저기 빠져버린 머리핀 2개와 똥머리 이쁘게 만들어준다는 저 물건은 정말이지 단 한번도 하고 나가보지 않았다...

아무리 해도 잘 안된달까... ㅋㅋㅋ

기구 쓰는 것보다 그냥 내손으로 적당히 실핀과 U핀으로 고정시키는게 편해서 결국 이렇게 쓰레기통행이 되네..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루 3개 버리기 +96  (0) 2019.05.27
하루 3개 버리기 +95  (0) 2019.05.23
하루 3개 버리기 +94  (0) 2019.05.22
하루3개 버리기 +93  (0) 2019.05.21
하루 3개 버리기 +92  (0) 2019.05.20
하루 3개 버리기 +91  (0) 2019.05.17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  2019. 5. 22. 14:00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토끼동자'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