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버리기가 아닌 나눔.

아무리 써도 뚠뚠이가 나오기 전까지 도저히 다 쓸 수 없는 데싱디바...

2개는 회사분에게, 1개는 친구에게...

내가 잘 써 줬으면 좋았겠지만 아직도 신에게는 3개의 새 데싱디바가 남아있습니다.... ㅋㅋㅋ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루 3개 버리기 +94  (0) 2019.05.22
하루3개 버리기 +93  (0) 2019.05.21
하루 3개 버리기 +92  (0) 2019.05.20
하루 3개 버리기 +91  (0) 2019.05.17
하루 3개 버리기 +90  (0) 2019.05.16
하루 3개 버리기 +89  (0) 2019.05.15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  2019.05.20 13:22



토끼동자'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