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 이렇게 보니까 뭔지 모를 수도 있겠네. ㅎㅎ

다이소에서 샀던 화장품 소분 용기 3개. 안에는 친구에게서 소분 받은 아이섀도우가 3가지 들어있다.

친구가 너무 예쁘다며 나누어 주었는데 좀 쓰긴 했지만 약간 크림타입 비슷해서 손이 잘 안 간달까...

지난번 화장품 정리 때는 살아남았으나 생각해보니 버려도 되겠다 싶다.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루 3개 버리기 + 154  (0) 2020.03.20
하루 3개 버리기 + 154  (0) 2020.03.17
하루 3개 버리기 + 153  (0) 2020.03.16
하루 3개 버리기 + 152  (0) 2020.03.13
하루 3개 버리기 + 151  (0) 2020.03.09
하루 3개 버리기 + 150  (0) 2020.03.07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  2020. 3. 16. 15:17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토끼동자'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