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아기용품들.

아기 옷은 사실 물려받았는데 좀 심히 지저분하여... 입힐 옷이 없는 것도 아니고 하니 그냥 버리기로 했다. 

그리고 과즙망. 이젠 이가 8개나 있기 때문에 과즙망은 필요가 없다. 잘 썼으니 비워준다. 

마지막 하나느 아기 수저. 처음으로 샀던 수저인데 2개가 셋트였다. 남은 하나는 작지만 혹시 사용할 수도 있어서 일단 가지고 있고 저 수저는 너무 오목해서 이유식 초기에도 잘 사용하지 않았던 것이라 비우기로 결정.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루 3개 버리기 + 172  (0) 2020.07.25
하루 3개 버리기 + 171  (0) 2020.07.24
하루 3개 버리기 + 170  (0) 2020.07.22
하루 3개 버리기 +169  (0) 2020.07.20
하루 3개 버리기 + 168  (0) 2020.07.19
하루 3개 버리기 + 167  (0) 2020.06.12
      Minimal과 Maximal 사이 어딘가  |  2020. 7. 22. 14:00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토끼동자's Blog is powered by Daum